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송승은의 홈 베이킹] 마들레느

갈아낸 레몬껍질과 소금 섞어

조개껍질 모양으로 독특한 마들레느는 프랑스 북동부의 로레인 지방의 전통 케이크로 달걀과 버터를 많이 넣어서 부드럽게 만든 카스텔라에 속하는 일종의 컵 케이크다.

이름의 유래에 대해서는 여러가지 설이 있지만 19세기 제빵사였던 마들레느 폴미어의 이름에서 따왔다는 설이 유력하다. 2006년 유럽연합(EU) 의장이 프랑스를 대표하는 음식으로 꼽아 다시 한번 유명세를 떨쳤다. 전세계인이 즐기는 이 케이크는 프랑스 밖에서 더 유명하다.

마들레느에 대한 사랑만큼 전해내려오는 이야기도 아름답다.

오래 전 유럽의 어느 마을에 아리따운 아가씨가 살았는데 이름이 마들레느였다고 한다. 그녀를 짝사랑한 요리사가 상사병에 시달리다가 그녀를 생각하며 만든 이 케이크에 그녀의 이름을 붙였고 정말 부드럽고 풍미가 가득한 이 케이크가 유명해져 결국 그 아가씨와 사랑을 이뤘다는 이야기이다. 얼마나 이 케이크가 부드럽고 사랑스러웠으면 이런 이야기가 만들어지고 사람들에게 전해지고 있을까.

이렇게 멋진 이름의 케이크를 만들어 보자.

◇재료

중력분 150g 설탕 150g 소금 약간 달걀 150g 베이킹 파우더 4g (약 1/2작은술) 버터 150g 레몬껍질 1/2개

◇이렇게 만드세요

1. 밀가루 설탕 베이킹파우더를 섞어서 체로 쳐준다.

2. 달걀을 넣는다.

3. 레몬을 뜨거운 물로 잘 닦아서 갈아낸 노란 레몬껍질과 소금을 약간 넣고 섞는다.

4. 버터를 냄비에 넣어 충분히 녹여 끓이거나 마이크로 웨이브 오븐에서 뜨겁게 녹여 반죽에 조금씩 흘려 넣어 섞어준다.

5. 완성된 반죽에 랩을 씌우고 30분 이상 냉장고에 넣어 숙성시킨다.

6. 마들레느 팬에 버터를 바른 후 밀가루를 살짝 뿌리고

7. 숟가락으로 조금씩 70~80%만 반죽을 넣고 350도로 예열된 오븐에서 18분동안 굽는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