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컴캐스트, NBC 방송 인수

미 최대의 케이블 TV 방송업체인 컴캐스트가 미 방송의 개척자이자 주요 공중파 방송사인 NBC를 인수했다.

컴캐스트는 3일 제너럴 일렉트릭(GE)과 공동 성명을 통해 GE 소유 NBC 유니버설의 지분 51%를 매입, 지배지분을 확보하게 됐다고 밝혔다. GE는 나머지 지분 49%를 유지하기로 했다.

이번 인수로 컴캐스트는 NBC 유니버설 산하 NBC 방송을 비롯해 뉴스전문 MSNBC , 경제전문 CNBC 등 다수의 채널, 그리고 영화스튜디오 유니버설 픽처스의 지배권을 갖게 됐다.

컴캐스트는 이번 계약에 따라 극장에서 상영된 영화를 더 빨리 케이블 채널에 올릴 수 있게 됐으며 TV 쇼프로그램도 휴대폰 등을 통해 더 빨리 전송함으로써 엔터테인먼트 산업에 더욱 강력한 힘을 갖게 됐다. 컴캐스트는 또 약 5년전 540억달러를 들여 인수를 시도하다 불발로 끝난 월트디즈니의 강력한 경쟁자로 부상하게 됐다.

방송가에서는 현재 NBC유니버설의 효자는 시청률 4위인 NBC가 아니라 CNBC 등 케이블 채널이며 컴캐스트의 관심을 끌어당긴 것도 이 케이블 채널들이라며, 이번 거래가 공중파 관계자들에게는 격세지감을 느끼게 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컴캐스트는 지난 63년 사업가 랄프 로버츠에 의해 설립돼 초기 케이블 TV 사업에 진출했으며, 지난 2002년 통신회사 AT&T의 케이블 부문을 475억 달러에 사들이며 급성장했다. 현재는 39개주와 워싱턴 DC에서 2400만명의 시청자를 확보하고 있으며 이는 유료 TV 시청자 가구들의 25%를 차지하는 수준이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